[핫스터프] 살바도르 달리의 초현실주의적 아트에서 영감을 받은 벽시계

Posted at 2009. 4. 8. 14:53// Posted in 트랜디뷰/라이프


실바도르 달리의 작품 '시간의 영속', 아마 한번쯤은 다들 봤을 작품이다.


천재적인 초현실주의 화가로 인정받는 살바도르 달리, 그의 작품에는 시계가 자주 등장했는데 '녹아내리는 시계'나 '시간의 영속'이라는 작품을 보면 그 특징이 잘 드러나 있다. 왠지 모르게 다른 세계로 빨려들어갈 듯 한 독특한 형상은 보는이로 하여금 많은 생각을 들게 했으며 다양한 작가들에게 영감을 주었다.


그의 초현실주의적인 감각은 시계 디자이너에게까지 영향을 미친 듯 하다. gadgetshop이라는 사이트에서 판매가 시작된 이 시계는 살바도르 달리가 추구한 컨셉을 이어받아 다이얼이나 바늘이 마치 블랙홀로 빨려 들어가는 듯 한 모습으로 디자인 되었다. 디자인이 특이하지만 시계 본연의 기능에 충실하며 시,분,초까지 정확하게 표시가 되도록 했다. AA배터리로 구동되며 직경은 30cm, 두께는 3cm 가량이다. 더불어 가격은 살바도르가 보면 놀랄정도인 약 20,000원 가량에 불과하다. 불행한 환율이 아쉽지만 한국에 출시가 되었다면 하나쯤 사고 싶은 가격이다. 술한잔 하고 집으로 왔을때, 혹은 아침에 번뜩 눈을 뜨자마자 시계를 바라봤을때 과연 이 시계가 어떻게 보일지 사뭇 궁금해진다.

Edit by 뜨거운 것이 좋아! 핫스터프 1.0 http://hotstuff.kr



제 포스팅이 유익하셨다면 핫스터프를 +구독해보세요.
   구글 버즈

댓글을 남겨주세요

Name *

Password *

Link (Your Homepage or Blog)

Comment

Secret